매년 저희는 연말에 자이트가이스트(Zeitgeist, ‘시대정신’이란 뜻)를 올리고 있습니다. 과연 우리 시대 사람들은 무슨 생각을 하고 있을까를 알아보기 위해 가장 인기 있고 가장 빠른 순위로 올라가는 검색어를 살펴보는거죠. 저는 올해 처음 이 프로젝트에 함께 하게 되었는데, 결과 중 즐겁고도 놀라운 내용을 많이 발견했습니다. 정말이지, 2007년은 미국 정치에 큰 변화의 해였다고 말씀드릴 수 있겠는데요, 물론 몇몇 신예들의 돌출 행동으로 흥미가 극에 달하기도 했습니다. 그렇지만 뭐니 뭐니 해도 시간이 흘러도 변하지 않는 영원한 테마에서 특히 흥미로운 점들을 발견했습니다 – 사랑이란 무엇일까, 신은 과연 어떤 존재인가, 키스를 잘 하는 방법 등등이죠. 세월이 흘러도 이들 질문은 영원히 그대로 남아 있을 듯 합니다. 여러분은 어떠실지 모르겠지만, 저는 이 문제들을 너무 속속들이 파헤치지는 않았으면 하는 바람입니다. 답을 찾는 과정이 재미의 절반은 되니까요.

만약 아직 못보셨다면 잊지 말고 2007년 최종 리스트를 확인해 보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