작성일: 2012년 1월 6일 금요일

오늘 크롬 베타(Chrome Beta)가 출시되었습니다. 이번 베타 버전에서는 크롬의 두 가지 핵심 원칙이 개선되었습니다. 바로 속도와 보안입니다.

가장 많이 사랑받는 크롬의 장점 중 하나는 바로 웹 페이지 로딩이 빠르다는 점입니다. 지금도 이미 빠르지만 더 빠르게 페이지가 로딩되게 하기 위해, 이제 크롬에서는 검색주소창(옴니박스:Omnibox)에 URL을 다 입력하기도 전에 몇몇 페이지들을 미리 로딩합니다. 자동 완성되는 URL을 방문할 가능성이 높을 때는 페이지를 미리 랜더링(prerender) 합니다. 그래서 사용자가 엔터키를 누르는 순간과 페이지가 완전히 로딩되는 순간의 간격을 줄일 수 있게 됩니다. 어떤 때는 페이지가 눈 깜짝할 사이에 뜨기도 합니다. 

보안 부분에서도 크롬의 안전 브라우징(Safe Browsing) 구조가 더 좋아져 보다 많은 유형의 악성코드로부터 사용자를 보호할 수 있게 되었습니다. 기존의 크롬 안전 브라우징은 사용자의 허락 없이 컴퓨터에 침입하는 사이트로부터 사용자를 보호하는 기능에 중점을 두었습니다. 그런데 요즘은 사용자들이 스스로 다운로드 해 실행하도록 만들어 악성코드를 유포하는 사이트가 늘고 있는 추세입니다. 어떤 사이트들은 이런 악성코드 파일을 무료 바이러스 백신인 척 하기도 합니다.

그래서 사용자들이 악성코드를 다운로드 하는 것을 막기 위해, 크롬에 실행 파일(exe, msi 등의 확장자를 갖는 파일)을 분석하는 확장 기능을 추가했습니다. 만일 어떤 파일이 해로운 파일이거나 상대적으로 악성코드 비율이 높은 사이트에서 온 것이라면 크롬은 사용자에게 해당 파일이 악성 파일이라고 알려 사용자가 이를 조심할 수 있도록 하게 됩니다. 앞으로 몇 개월 후면 지금 초기 베타 버전보다 차단되는 악성 파일의 유형이 더욱 늘어날 것입니다. 하지만 어떠한 기술로도 악성 다운로드를 완벽하게 막을 수는 없습니다. 사용자 스스로 항상 자신이 다운로드하는 파일이 무엇인지, 해당 파일이 신뢰할 만한 사이트에서 온 것인지를 신중히 확인해야 합니다. 

달라진 크롬 베타를 직접 사용해 보시기 바랍니다. 베타 제품인 만큼 버그가 있을 수 있으며 앞으로 수정이 될 여지가 충분히 있다는 점도 감안해 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작성자: 구글 소프트웨어 엔지니어 도미닉 하몬(Dominic Ham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