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글 아트 프로젝트를 전세계로 확대합니다

작성일: 2012년 4월 4일 수요일

남아프리카의 암벽화에서부터 브라질의 길거리 낙서호주의 원주민 예술까지, 구글 아트 프로젝트가 전 세계로 확대되었습니다. 오늘부터 미술 애호가들은 몇 번의 클릭만으로 전 세계 40개국 151개 미술관에 있는 회화, 조각, 사진 작품을 쉽게 볼 수 있습니다.
 

지난해 아트 프로젝트를 출시한 이후 전 세계에 있는 큐레이터, 아티스트, 관람객들이 여러가지 제안을 보내왔습니다. 작품을 선택해 감상하고, 공유하며 발견할 수 있는 좋은 방법과 작품의 다양성을 넓힐 수 있는 재미있는 아이디어들이 나왔습니다. 전 세계 유수 기관들은 아트 프로젝트에 참가 신청을 했습니다. 구글은 이런 좋은 의견을 놓치지 않았습니다.

구글의 아트 프로젝트는 초기에 9개국, 17개 미술관, 1000개 이미지를 제공했는데, 대부분이 서양의 유명 작품들이었습니다. 반면, 지금은 고해상도로 제공되는 작품만 3만점에 달합니다. 현재 46개의 미술관을 스트리트 뷰 이미지로 볼 수 있으며, 이 숫자는 계속해서 늘고 있는 추세입니다. 구글의 아트 프로젝트는 더 이상 뉴욕 메트로폴리탄 미술관(The Metropolitan Museum of Art)에 가 보고 싶어하는 인도 학생들의 이야기가 아닙니다. 이제는 미국 학생들이 인도 델리의 국립현대미술관(National Gallery of Modern Art)을 찾게 하는 프로젝트가 되었습니다. 

규모가 커진 구글 아트 프로젝트는 크고 작은 미술관, 전통 미술관과 좀 더 현대적인 의미의 미술관까지 다양한 미술관에 있는 유명 작품을 망라하고 있습니다. 이곳을 클릭해 백악관에 소장된 작품들을 감상해 보세요. 카타르에 있는 이슬람 미술관도 감상해 보시기 바랍니다. 인도 델리 국립현대미술관에 걸린 샨티니케탄 트립티치(Santiniketan Triptych)도 감상해 볼 수 있습니다.

더욱 기쁜 것은 이제 한국 작가의 작품들을 전세계에서 감상할 수 있게 되었다는 점입니다. 사단법인 한국사립미술관협회가 한국 파트너로 참여해, 한국 현대미술을 대표하는 작가 98명의 작품 5천여점을 전 세계에 소개하게 되었습니다.

이번에 아트 프로젝트에 선보이는 국내 작가들의 작품 몇 가지를 소개해 드리겠습니다. 

유현미 작가의 <Good Luck> 시리즈 중 하나입니다. 한국 전통회화의 길상(吉祥)적 소재를 현대적으로 재구성한 작품입니다.



원성원 작가는 섬세하게 현실과 공상이 뒤섞인 사진 콜라주 작업을 주로 하고 있습니다.


구글 아트 프로젝트의 새로운 내용은 다음과 같습니다. 

  • 작가, 작품, 작품유형, 미술관, 국가, 도시, 콜렉션별로 작품을 선택해 볼 수 있습니다. 구글 플러스와 동영상 수다방 기능이 사이트에 포함되어 있어 사용자가 개인 갤러리를 더욱 활발히 활용할 수 있습니다. 
  • 스트리트 뷰의 이미지의 해상도가 이전 버전보다 더 좋아졌습니다. 특수 설계된 스트리트 뷰 ‘트롤리(trolley)’는 갤러리의 내부 이미지를 360도 방향에서 찍어 각 이미지를 통합한 것으로, 385개나 되는 미술관의 관람실을 이 방에서 저 방으로 부드럽게 이동하며 관람할 수 있습니다. 갤러리 내부는 구글 지도 스트리트 뷰 에서 직접 볼 수도 있습니다. 
  • 3만 점이 넘는 작품들을 고해상도로 감상할 수 있습니다. 일부 작품은 기가 픽셀급으로 초선명 영상 기술을 적용해 육안으로는 볼 수 없는 붓놀림이나 녹청 등 세밀한 부분까지도 볼 수 있도록 했습니다. 
  • 강화된 ‘내 갤러리’ 기능을 이용하면 3만 점의 작품 중 자신의 맘에 드는 작품을 골라 나만의 갤러리를 만들 수 있습니다. 각 작품에 대한 코멘트도 달 수 있기 때문에 자신의 콜렉션을 친구들과 공유할 수도 있습니다. 학생들에게는 정말 이상적인 기능이 아닐 수 없습니다. 
구글 아트 프로젝트는 문화유산을 온라인으로 가져와 가능한 많은 사람들이 접근할 수 있도록 하려는 노력의 일환입니다. 구글은 구글 문화연구원(구글 컬처럴 인스티튜트)의 후원으로 사해문서 이미지를 고해상도로 올리고, 넬슨 만델라와 같은 유명인의 기록을 디지털화 하기도 하며, 18세기 프랑스 도시를 3D 모델로 재현하기도 합니다.

예술과 소통하는 편리하고 재미있는 방법을 만들어 가며 학생들에게 도움이 되고 예술가들과 예술 애호가들에게는 영감을 줄 수 있는 플랫폼을 만들 수 있게 되어 매우 기쁩니다. 이번 프로젝트는 전 세계 파트너들의 도움이 있었기에 가능했습니다. 프로젝트에 참여한 모두가 예술에 대한 새로운 관심을 불러 일으켜 영감을 주고자 뜻을 함께 했습니다. 

작성자: 아밋 수드(Amit Sood) 구글 아트 프로젝트 책임자 

*이 블로그는 구글 공식 영문 블로그(OGB)에도 포스팅 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