작성일: 2011년 4월 26일 화요일

오늘의 구글로고는 미국의 조류학자이자 화가인 존 제임스 오듀본(John James Audubon)의 탄생 226주년을 기념했습니다. 


오듀본은 서인도 제도의 아이티에서 프랑스 해군 사령관의 아들로 출생했으며, 1803년 미국으로 건너가 새의 그림을 그렸습니다. 1838년 <아메리카의 조류>를 출판한 후부터 새를 전문적으로 그리는 화가로 이름을 떨쳤으며 켄터키 주에는 '오듀본 기념 주립 공원'이 있습니다. <아메리카의 조류>는 당시 아메리카 대륙에 서식하는 각종 조류의 삽화와 설명을 담고 있으며 무려 435개에 달하는 수채화 물감으로 채색되었습니다. 500종에 달하는 새들의 삽화 1,000점이 포함되어 있으며, 실물 크기로 새를 그리고 싶어했던 오듀본의 소망대로 가로 90cm, 세로 60cm의 크기로 제작되었습니다. 최고의 그림책으로 꼽히는 이 책은 작년 런던 소더비 경매에서 무려 130억원이 넘는 가격에 판매되기도 했습니다. 

오늘의 구글 홈페이지에 있는 새들은 어떤 새들일까요?

작성자: 구글코리아 블로그 운영팀